×
×

8. Apr 8 Mon QT

Home » 호목사님 QT » 8. Apr 8 Mon QT
  • Apr 17, 2019
  • 6 reads

8.‘종에서 아들로 살게 하신 예수님’ 갈 4:1-11
4월8일 월

본문 관찰과 묵상

사람이 어렸을 때는 후견인과 청지기 아래에서 양육을 받습니다. 그러다가 장성하면 아들의 신분을 얻어 아버지의 유업을 물려받게 됩니다. 이와같이 하나님의 백성들도 어렸을 때에는 후견인과 청지기 역할을 하였던 초등학문, 즉 율법아래 있었습니다. 하나님이 아들을 보내셔서 율법아래 있던 어린자녀들을 속량하시고 하나님의 아들의 명분을 얻게 하셨습니다.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이제 우리는 종이 아니라 하나님의 아들이 되어서 아빠 아버지라고 부릅니다. 그러므로 다시 초등학문, 즉 율법으로 돌아가 종으로 살면 않됩니다. 이제 아들로 사십시오.

QT를 통하여 듣는 주님의 음성

율법과 초등학문아래서 종 노릇 하던 내가 예수 그리스도의 속량으로 말미암아 종에서 자유함을 얻었습니다. 첫째, 믿음으로 아들의 명분을 얻었습니다. 둘째, 하나님을 이제는 아빠 아버지라 부를수 있게 되었습니다. 셋째, 아들로서 하나님이 유업을 받는 상속자가 되었습니다. 넷째, 그러므로 달과 절기와 해를 지키는 율법의 종노릇 하지 않고 아들로서 자유함을 가지고 아버지의 풍성한 은혜를 누리고 살고 있습니다.

결단과 적용
나를 종노릇 하게 하는 것이 아직도 있습니까? 아들이 종노릇을 하고 살면 않됩니다. 아들답게 살겠습니다.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자유롭게 하려고 자유를 주셨으니 그러므로 굳건하게 서서 다시는 종의 멍에를 메지 말라’(갈 5:1). ‘진리를 알지니 진리가 너희를 자유롭게 하리라’(요 8:32). ‘성령이 친히 우리의 영과 더불어 우리가 하나님의 자녀인 것을 증언하시나니 자녀이면 상속자 곧 하나님의 상속자요 그리스도와 함께 한 상속자니 우리가 그와 함께 영광을 받기 위하여 고난도 함께 받아야 할 것이니라’(롬 8:14-17). 나도 오늘 주님이 교회를 위하여 그리스도의 남은 고난을 내 육체에 채우며 살겠습니다. 편안한 길 대신 고난의 길을 택하여 오늘도 하나 하나 내 것을 버리며 십자가의 길, 고난의 길을 가겠습니다.

8. ‘Jesus Christ who transformed me from a slave to a son’ Gal 4:1-11
April 8 Mon QT

Observation and meditation on the text

When an heir is underage, he is subject to guardians and trustees like a slave. When the due time comes, the heir can receive the inheritance of his father as he receives son-ship because he now is grown up. Likewise the children of God were also subject to the law, which were weak and miserable forces when they were young. However, when the set time had come, God sent his son to set them free from their slavery to the law so that they might be adopted to son-ship. Therefore, Christians now can call God, ‘Abba, Father,’ because they are now his sons, not slaves. Naturally, Christians should not return to the slavery to the law, but should live as sons of God.

I hear the voice of the Lord through QT

I have been totally set free from the slavery to the Law which was weak and miserable by the redemption of Jesus Christ so that I may enjoy such an awesome liberty and freedom. First of all, I have received adoption to son-ship. Second, now I can call God my ‘Abba, Father.’ Third, I have become an heir of God’s inheritance. Fourth, therefore, I am not devoting myself to observe special days, months, seasons and years legalistically and religiously under the slavery of the Law but I am really enjoying the immeasurable abundance of grace and blessings of my Father in total freedom and liberty.

Decisions and applications

I examine myself whether there are still some residue of legalism which grasps me as a slave of the law. Since I have become a son of God, I am not supposed to live in the slavery of the Law. I will live as his son, as his heir. ‘It is for freedom that Christ has set us free. Stand firm, then, and do not let yourselves be burdened again by a yoke of slavery’ (Gal 5:1). ‘You will know the truth, and the truth will set you free’ (John 8:32). ‘Those who are led by the Spirit of God are sons of God. For you did not receive a spirit that makes you a slave again to fear, but you received the Spirit of son-ship. And by him we cry, ‘Abba, Father.’ The Spirit himself testifies with our spirit that we are God’s children. Now if we are children, then we are heirs-heirs of God and co-heirs with Christ, if indeed we share in his sufferings in order that we may also share in his glory.’(Rom 8:14-17). Today, I will fill up in my flesh the afflictions of Jesus Christ for the sake of his church (Col 1:24). I will choose a way of sufferings than complacency by deserting what I have hold on to me so that I may identify myself with the sufferings of Jesus by accompanying with him for the way of his cross for the sake of his church.

호목사님 QT2019-Apr-17